우리은행, 금융권 첫 생성형 AI 기반 고객상담서비스 구축
우리은행, 금융권 첫 생성형 AI 기반 고객상담서비스 구축
  • 손부호
  • 승인 2023.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체 금융언어모델 확보해 예·적금 상품 상담, 목돈 마련 도우미 서비스 우선 개발
11월 중 사업 착수, 내년 1분기 우리WON뱅킹에서 일반고객 서비스 오픈 예정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은 금융권에서 처음으로 생성형 AI를 활용해 금융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AI 뱅커 시스템을 본격적으로 구축한다고 8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생성형 AI 기반 AI 뱅커 구축 사업공고를 통해 지난 1026일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완료했으며 11월 중 구축 사업에 착수한다.

생성형 AI는 텍스트, 이미지 등의 데이터를 학습해 새로운 컨텐츠를 만드는 기술로 이를 활용한 고객 대상 금융상담 서비스 제공은 국내 금융권에서는 최초로 시도되는 사례다. 생성형 AI가 활용되면 고객과 자연스러운 대화를 통해 상담뿐만 아니라 기본적인 업무처리까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본 사업에서는 그동안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양질의 금융 데이터를 학습한 금융언어모델을 자체적으로 확보하고, 은행 업무 지식을 주입한 업무처리 가능한 언어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더욱 정확하고 안정적인 생성형 AI 기반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상담 업무 범위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서비스 완성도를 계속 높여갈 계획이다.

우선 적용되는 업무는 맞춤형 예·적금 상품 상담목돈마련 도우미이다. ‘·적금 상품 상담은 고객이 원하는 가입 금액과 기간, 우대금리 등을 고려해 상담할 수 있는 서비스이며, ‘목돈마련 도우미는 고객이 목표하는 금액을 마련하기 위한 최적의 상품을 제안해 주는 서비스다. 해당 서비스는 연내 일부 직원과 고객 대상으로 베타 테스트를 진행하고, 내년 1분기 중 일반 고객이 우리WON뱅킹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출시될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질문의 문맥을 파악해 적절한 답변을 생성하는 대화형 서비스로 비대면 채널에서도 영업점 수준의 상담 경험을 제공하겠다, “생성형 AI 등 최신 인공지능 기술을 은행의 다양한 업무에 적용해 인공지능 서비스를 지속 차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