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국회 원 구성 협상 책임 ‘사의 표명’
추경호, 국회 원 구성 협상 책임 ‘사의 표명’
  • 강영훈 기자
  • 승인 2024.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강영훈 기자]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4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하고 있다. © 뉴시스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4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하고 있다. © 뉴시스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4일 국회 원 구성 협상에 대해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동 국회서 의원총회를 통해 여당 몫으로 남아있던 외교통일·정무·기획재정·정보·국방·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여성가족위원회 위원장 7개를 맡기로 했다.

그 나머지 전체 18개 상임위원장 중 11개는 더불어민주당이 22대 전반기 국회서 맡는다.

추 원내대표는 의총 직후 ‘국회 정상화를 위한 대국민 입장 발표’를 통해 “저도 작금의 상황이 분하고 원통하다. 저 역시 누구보다 싸우고 싶은 심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러나 민주당이 장악한 11개 상임위가 민주당 입맛대로 운영되는 것을 보면서 나머지 7개 상임위도 정쟁으로 이용될 것이 뻔해 보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추 원내대표는 “이재명 민주당 대표 방탄을 위한 입법 폭주와 의회 독재 저지를 위한 원내 투쟁을 본격화할 것”이라며 “민주당의 오만함과 몰염치에 맞서 더 처절하고 치열하게 싸우겠다”고 했다.

추 원내대표 업무는 당분간 원내수석부대표가 대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