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검은사막, ‘클래스 기술 타격 수 감소·전투 시스템’ 업데이트
펄어비스 검은사막, ‘클래스 기술 타격 수 감소·전투 시스템’ 업데이트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4.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허홍국 기자]

검은사막 메인 이미지 © 펄어비스
검은사막 메인 이미지 © 펄어비스

펄어비스는 13일 검은사막 클래스 기술 타격수 조정 및 전투 시스템 개편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검은사막 모든 클래스 기술 당 타격 수를 기존 대비 7~80% 줄였고 기술 타격 수 조정, 적중·피해감소, 회피 시스템 개편 등을 적용했다.

업데이트는 올해 3월 공개한 ‘개발자 코멘터리 영상’을 통해 장미전쟁, 거점전과 같은 대규모 전쟁 시 서버 부하를 감소시켜 쾌적한 플레이가 가능해졌다.

전투 상황에서 회피 성공 시 받는 피해량을 기존 0서 최소 피해를 받는 것으로 조정했다. 기술을 피하는 것이 아닌 빗맞는 방식의 변화로 공격을 받는 모험가 회피가 공격자의 적중 수치보다 높아도 최소 10% 피해량이 적용된다.

방어력 수치에 따라 ‘보너스 피해감소’ 효과를 적용해 PvP 전투 시 캐릭터가 너무 빠르게 사망하는 현상을 줄이고 슈퍼아머 상태일 때 받는 피해량도 줄였다.

아울러 보유하고 있는 아이템에 따라 피해 감소, 회피, 적중 등 큰 영향을 받도록 개편했다. 클래스 능력에 따라 적중이 높았던 경우를 개편한 것으로 아이템 세팅에 따라 플레이가 변화되도록 했다.

펄어비스는 이번 시스템 개편 이후에도 모험가 피드백을 지속 반영해 조정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클래스 간 장비를 이동할 수 있도록 ‘아이템 전이 이벤트’를 오는 7월 17일까지 진행한다. 모험가는 ‘마르니의 불안정한 연료’ 1개만 사용해 이용 중인 장비를 원하는 클래스에 옮길 수 있다.

같은 기간 카프라스 돌 추출 비용을 1은화로 할인하는 이벤트도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