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DS부문장에 전영현 부회장 위촉
삼성전자, DS부문장에 전영현 부회장 위촉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4.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계현 사장 미래사업기획단장으로 업무 변경

[한국증권신문_허홍국 기자]

삼성전자 서초사옥 전경 © 삼성전자
삼성전자 서초사옥 전경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21일 인사를 통해 미래사업기획단장 전영현 부회장을 DS부문장에, 미래사업기획단장에는 DS부문장인 경계현 사장을 각각 위촉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 인사는 불확실한 글로벌 경영 환경하서 대내외 분위기를 일신해 반도체 미래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선제적 조치”라고 설명했다.

신임 DS부문장에 위촉된 전 부회장은 2000년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로 입사해 DRAM/Flash개발, 전략 마케팅 업무를 거쳐 2014년부터 메모리 사업부장을 역임한 바 있다.

2017년에는 삼성 SDI로 자리를 옮겨 5년간 삼성 SDI 대표이사 역할을 수행한 바 있고, 올해 삼성전자 미래사업기획단장으로 위촉돼 삼성전자 및 전자 관계사 미래먹거리 발굴 역할을 수행해왔다.

경 사장은 2020년부터 삼성전기 대표이사를 맡아 MLCC 기술경쟁력을 끌어올렸고 2022년부터는 삼성전자 DS부문장으로서 반도체사업을 총괄하면서 쌓은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미래 먹거리 발굴을 주도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측은 “전 부회장은 삼성전자 메모리 반도체와 배터리 사업을 글로벌 최고 수준으로 성장시킨 주역으로 그간 축적된 풍부한 경영노하우를 바탕으로 반도체 위기를 극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