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 가구 소비 증가 속 구독형 도시락 ‘세균 주의보’
1인 가구 소비 증가 속 구독형 도시락 ‘세균 주의보’
  • 한상설 기자
  • 승인 2024.0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한상설 기자]

© 한국소비자원
병원성 세균이 검출된 제품 이미지 © 한국소비자원

최근 1~2인 가구가 늘면서 식품 정기 배송 구독서비스 이용 소비자가 증가하는 가운데 ‘세균 주의보’가 내려졌다.

16일 한국소비자원이 온라인 판매 구독형 도시락(식품유형: 즉석섭취ㆍ조리식품) 54개 대상 안전성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전체 조사 대상 중 4개 제품서 식중독을 일으키는 병원성 세균이 검출됐다.

검출된 세균은 살모넬라, 대장균,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등으로 모두 병원성 세균이다.

이번 조사서 병원성 세균과 대장균이 검출된 제품은 ‘부채살수비드’, ‘평양비빔밥’, ‘굶지마요참치덮밥’, ‘하이라이스&소시지’ 등 4개다.

해당 제품 제조ㆍ판매 사업자는 한국소비자원 시정 권고에 따라 판매중지 및 재고폐기를 완료했고 한국소비자원은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해당 제품 점검 등 조치를 요청할 계획이다.

한국소비자원은 해당 제품으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경우 1372소비자상담센터나 소비자24를 통해 상담을 신청하고 냉장ㆍ냉동식품을 조리ㆍ섭취 시 제품에 표시된 가열방법ㆍ시간 등 주의사항을 반드시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