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16. 한국증권] 정연숙 기자가 읽어주는 뉴스 속 알짜 정보
[04.16. 한국증권] 정연숙 기자가 읽어주는 뉴스 속 알짜 정보
  • 정연숙 기자
  • 승인 2024.0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상목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19일 미국 워싱턴 D.C.에서 개최되는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회의, 세계은행(WB) 개발위원회 회의 참석차 16일 출국한다.오는 17일에는 지난해 한·미·일 정상회담에서 합의에 따라 한·미·일 재무장관회의가 진행된다. 최상목 부총리와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 스즈키 슌이치 일본 재무장관이 참석할 예정이다.한·미 재무장관회의는 지난 2016년과 2022년 열린 바 있다. 한·일 재무장관회의는 한일 관계의 경색 국면이 완화되면서 지난해 7년 만에 재개됐으나 한·미·일 3국의 재무장관회의가 열리는 것은 처음이다.최 부총리는 우크라이나 지원회의(round table)에서는 윤석열 대통령이 작년 9월 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공약한 23억 달러 규모의 우크라이나 지원패키지 후속 조치를 밝힐 계획이다.G20 재무장관회의에서는 탄소중립과 공정한 전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민간 등 다양한 주체와의 협력 강화 필요성을 제언할 예정이다.이튿날인 18일 G20 재무장관회의에서는 선도발언을 통해 새로운 국제금융환경에 대응한 다자개발은행(Multilateral Development Bank) 개혁 등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국제금융체제 개선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이어 19일에는 WB 개발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지난해 10월 모로코 마라케시에서 WB 주도로 마련된 WB 발전 방안 이행계획을 논의한다.회의 참석을 계기로 최 부총리는 일본·우크라이나 등 주요국 재무장관과 면담을 진행할 예정이다.사진은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기획재정부
G20 재무장관회의 계기 韓·美·日 첫 회동을 갖고 경제 협력을 모색할 전망이다. 최상목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19일 미국 워싱턴 D.C.에서 개최되는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회의, 세계은행(WB) 개발위원회 회의 참석차 16일 출국한다. 17일 지난해 한·미·일 정상회담에서 합의에 따라 한·미·일 재무장관회의가 진행된다. 최상목 부총리와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 스즈키 슌이치 일본 재무장관이 참석할 예정이다.한·미 재무장관회의는 지난 2016년과 2022년 열린 바 있다. 한·일 재무장관회의는 한일 관계의 경색 국면이 완화되면서 지난해 7년 만에 재개됐다. 하지만 한·미·일 3국의 재무장관회의가 열리는 것은 처음이다. 최 부총리는 우크라이나 지원회의(round table)에서는 윤석열 대통령이 작년 9월 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공약한 23억 달러 규모의 우크라이나 지원패키지 후속 조치를 밝힐 계획이다.G20 재무장관회의에서는 탄소중립과 공정한 전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민간 등 다양한 주체와의 협력 강화 필요성을 제언할 예정이다.이튿날인 18일 G20 재무장관회의에서는 선도발언을 통해 새로운 국제금융환경에 대응한 다자개발은행(Multilateral Development Bank) 개혁 등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국제금융체제 개선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이어 19일에는 WB 개발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지난해 10월 모로코 마라케시에서 WB 주도로 마련된 WB 발전 방안 이행계획을 논의한다.회의 참석을 계기로 최 부총리는 일본·우크라이나 등 주요국 재무장관과 면담을 진행할 예정이다.사진은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기획재정부

▶한국증권 시장에서 15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1.39포인트(0.42%) 내린 2670.43에,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8.05포인트(0.94%) 내린 852.42에 마감.

김지원 KB증권 연구원은 “중동 상황이 확전으로 번질 가능성은 낮지만 단기 변동성 확대 가능성은 남아있다”며 “국내에서는 다음 주부터 본격적인 실적시즌이 시작되는 가운데 기대감이 재차 부각될 지 관건”이라 분석.

▶이스라엘에 대한 이란의 공습으로 중동 위기에 유가 및 해상 운임 상승의 수혜를 볼 수 있는 정유·전기가스·해운주가 하락장에서도 일제히 강세를 보인 반면 원가 상승 우려의 부담을 안은 항공주는 대부분 하락.

GS(2.25%), S-Oil(1.65%), 한국석유(16.02%), 흥구석유(7.40%), 한국쉘석유(1.71%), 극동유화(1.12%), 한국전력(3.47%), 한국가스공사(6.69%), 대성에너지(5.66%), 지역난방공사(5.06%), SGC에너지(2.01%), 팬오션(1.73%), 대한해운(0.32%) 등을 오름세를 보이고, 대한항공(1.98%),아시아나항공(-3.32%), 티웨이항공(-3.23%), 진에어(-3.71%), 제주항공(-2.61%) 등이 하락.

▶삼성전자가 美國 정부로부터 반도체 보조금 64억 달러(9조 원)을 받는 대신 텍사스주 테일러에 반도체 제조 시설 집적 단지(클러스터)조성하는데 450억 달러(62조 원) 투자를 약속.

美國 정부가 ‘반도체·과학법(칩스법)’따라 첨단 반도체에 배정한 보조금 280억 달러 중 78%에 해당하는 미국 인텔(85억 달러) 대만TSMC(66억 달러)에 이은 세번째로 많은 규모임.

▶HMM(대표이사 김경배)이 글로벌 해운동맹 재편 시계가 빨라지는 가운데 해상 화물 운송 역량을 끌어올려 해운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2030년까지 선박 운용 규모를 2배 늘리기로 결정.

HMM은 해운동맹 '디얼라이언스'에서 세계 5위 해운사 하파크로이트가 탈퇴하로 선복량과 시장 점유율 확대해 경쟁력을 끌어올려야 하는 상황으로,

컨테이너 부문에서 선복량(컨테이너 적재 공간)을 올해 92만TEU(1TEU는 20피트 컨테이너 1개·84척)에서 2030년에는 150만TEU로 확대함.

▶한국항공우주(KAI)가 브라질 도심항공교통(UAM) 업체인 이브에어모빌리티에 1조원 규묘의 전기 수직이착륙 항공기(eVTOL) 구조물을 공급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힘.

eVTOL은 전기로만 수직 이착륙이 가능한 비행체로 전기를 사용해 탄소 배출이 없고 소음도 발생하지 않으며, 수직이착륙이 가능해 활주로가 필요 없어져 공간을 획기적으로 절약할 수 있음.

▶HD현대의 태양광 부문 계열사인 HD현대에너지솔루션이 최근 CJ제일제당 인천, 충북 진천 공장에 지붕형 태양광 발전소 구축을 완료했다고 15일 발표.

설비용량은 총 2.7㎿(메가와트)로 연간 3.5GW의 재생에너지를 생산할 예정으로, CJ제일제당은 이 발전소를 통해 연 1607t의 탄소를 줄일 것으로 추산됨.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 어펄마캐피탈이 반도체 2차 벤더들을 주요 고객으로 하는 반도체용 잔가스(폐가스) 처리·가스용기 바렐 연마 업체인 리드테크의 경영권 지분을 인수.

버슘머트리얼즈·원익머트리얼즈 등 국내 반도체 2차 벤더들을 주요 고객으로 두고 반도체·산업용 특수가스 가스용기를 수거·처리(산업용 유해가스 중화·처리)하는 것을 주업무임. 

▶코스닥 시가총액 8위(약 3조6159억원)인 반도체 장비업체 HPSP가 인수·합병(M&A) 시장에 매물(지분 39.59%. 식가총액 3조6149억원, 경영프리미엄 포함 5조원 추산)로 나옴.

HPSP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해 공급하는 고압수소 어닐링 장비는 반도체 미세화 공정에서 필수 장비로, HPSP는 반도체 노광장비를 독점하며 '슈퍼을'로 불리는 네덜란드 ASML에 빗대 '한국판 ASML'로 불림.

▶카카오의 SM엔터테인먼트 주가 시세조종에 가담한 혐의로 사모펀드 원아시아파트너스 지모 대표가 자본시장법 위반 및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짐.

지는 2023년 2월 펀드자금 1,100억 원을 동원해 363회에 걸쳐 SM 주식을 고가에 매수해 하이브의 공개매수 가격(주당 12만 원)보다 높게 고정시켜, 공개매수를 저지하려고 시도했고, 이와 별도로 2019년 펀드자금 104억 원을 빼돌려 개인 채무를 변제해 고객돈을 사적 유용함.

▶삼성에 글로벌 1위 스마트폰 왕좌를 내준 애플이 샤오미, 트랜션 등 중국 업체들에 추격에 글로벌 2위 자리도 위태로운 것으로 나타남.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애플의 스마트폰 점유율(출하량 기준)은 17.3%(-3.4%), 출하량 5010만 대(-9.6%) 급감해, 글로벌 1위를 치지한 삼성전자(20.8%)에 3.5%로 격차를 보임.

▶이란과 이스라엘 간 무력 충돌로 원유를 비롯한 주요 원자재 가격이 들썩이면서 관련주에 대해 추격 매수에 나서도 될지를 놓고 투자자들 고민이 깊어지고 있음.

15일 국내 증시에서는 원유와 주요 금속에 투자하는 상장지수펀드(ETF)가 강세를 보였고, 미국 서부텍사스산원유(WTI) 선물에 투자하는 ETF인 'TIGER원유선물(H)'은 직전 거래일보다 0.72% 떨어진 반면 구리 알루미늄 니켈 등 금속 선물에 투자하는 'TIGER금속선물(H)'은 이날 1.86% 상승 마감

▶지구 온난화에 따른 이상 기후로 자연재해에 의한 경제적 피해가 늘면서 스위스리 등 전 세계 보험사들의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남.

영국보험협회(ABI)는 2023년 날씨로 인한 자연 재해 피해로 청구된 주택 보험금은 5억7300만파운드(약 9877억원)로, 전년 대비 36%나 늘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힘.

▶미국의 기준금리 인하 기대가 낮아지면서 미 국채 수요가 급감해 채권 금리가 치솟아 12일 국채 수익률은 10년 만기 기준 연 4.499%로 마감.

이스라엘과 하마스 전쟁이 시작된 작년 10월 연 5%를 넘긴 이후 6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으로, 이란과 이스라엘 분쟁으로 안전자산 수요는 늘었지만 장기적인 금리 전망 흐름을 뒤집지는 못했다는 분석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