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0 총선 D-8 법원 출석 이재명 “선거 집중 못해 억울”
4.10 총선 D-8 법원 출석 이재명 “선거 집중 못해 억울”
  • 강영훈 기자
  • 승인 2024.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강영훈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서울시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대장동 배임 및 성남FC 뇌물 의혹’ 관련 19차 공판 출석에 앞서 기자 질의에 발언하고 있다. © 뉴시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서울시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대장동 배임 및 성남FC 뇌물 의혹’ 관련 19차 공판 출석에 앞서 기자 질의에 발언하고 있다. © 뉴시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 법원에 출석하며 “국가의 운명이 달린 선거에 제1야당 대표로서 집중하지 못하는 상황이 참으로 억울하고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 심리로 열리는 대장동·성남FC·백현동 관련 배임·뇌물 등 혐의 재판에 출석하며 “검찰 독재정권과 정치 검찰이 수사·기소권을 남용하면서 원한 결과”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공식 선거운동 기간이 13일인데 그 중 3일간을 법정에 출석하게 됐다”며 “이 중요한 순간에 제1야당 대표 역할을 다하지 못하는 저의 심정을 우리 당원 여러분과 지지자, 국민 여러분께서 이해해주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하지 못하는 부분에 해당하는 만큼 그 이상의 할을 해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며 허리를 90도로 숙여 인사했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달 29일 법정에 출석한 바 있다. 이 대표는 4.10 총선 전날만이라도 기일을 변경해 달라고 요청했지만, 재판부는 ‘특혜를 줄 수 없다’며 받아들이지 않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