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 ‘2023 제32회 대한민국패키지디자인대전’ 대상 수상
삼양식품, ‘2023 제32회 대한민국패키지디자인대전’ 대상 수상
  • 한상설 기자
  • 승인 2023.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한상설 기자]

건면·HMR 브랜드 쿠티크 이미지 © 농심
건면·HMR 브랜드 쿠티크 이미지 © 삼양식품

삼양식품은 지난 30일 서울시 서초구 두성페이퍼갤러리에서 열린 ‘2023 제32회 대한민국패키지디자인대전’ 시상식에서 일반부문 대상과 팩스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대한민국패키지디자인대전은 한국패키지디자인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한국디자인진흥원 등이 후원하는 국내 대표 디자인 어워드다.

삼양식품은 이번 대한민국디자인대전서 건면/HMR 브랜드 쿠티크(COOTIQ)와 수출 전용 브랜드 피칸티아(Picantia), 국내 최초 라면과자 브랜드 별뽀빠이를 출품해 각각 대상과 팩스타상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상을 받은 쿠티크는 ‘COOK THE UNIQUE’라는 슬로건처럼 특별한 맛과 경험을 소구하고 있는 브랜드다.

이 브랜드는 일반적인 라면 카테고리서 볼 수 없는 차별화된 컬러시스템과 씨즐표현으로 스타일리쉬한 쿠티크만의 아이덴티티를 확립했다.

팩스타상 받은 피칸티아는 히스패닉을 타깃으로 한 브랜드로 고추머리 캐릭터 심볼을 개발해 아이덴티티를 강조했다. 패키지는 멕시칸 특유의 화려한 색감, 원재료 패턴그래픽으로 구성돼 있다.

별뽀빠이 제품 이미지© 삼양식품
별뽀빠이 제품 이미지© 삼양식품

같은 상을 수상한 별뽀빠이는 1972년 이래 50년 넘게 사랑받는 라면과자의 원조 뽀빠이 상징인 ‘힘’을 재해석해 냠냐미와 야먕이라는 별사탕 캐릭터가 적용된 두 패키지가 양쪽서 줄다리기를 하는 스토리를 보여줬다.

이수경 삼양식품 디자인팀장은 “브랜드의 차별화된 가치를 담아내고자 한 부분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앞으로도 브랜드 철학을 담은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소비자와 소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