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제작사 '고스트컴퍼니', 공연 전용극장 '고스트씨어터' 개관
뮤지컬제작사 '고스트컴퍼니', 공연 전용극장 '고스트씨어터' 개관
  • 조나단 기자
  • 승인 2019.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오디션>, <6시퇴근> 등의 뮤지컬을 제작한 제작사 고스트컴퍼니가 문화·예술·공연 전용 극장을 갖게됐다. 고스트컴퍼니는 (구)다소니씨어터를 ‘고스트씨어터’로 명칭 변경하고, 문화 예술 공연 전용극장으로 운영에 나선다고 밝혔다.

 

고스트컴퍼니는 새로이 개관한 고스트씨어터의 개관작으로 2013년 창작산실 창작뮤지컬 우수작품에 선정작인 뮤지컬 <정글라이프>로 결정했다. 고스트씨어터 유환웅 대표는 “첫 작품은 대관공연으로 선정됐다. 정글라이프 이후에는 고스트컴퍼니의 레파토리를 발굴하여 관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라며 "연극, 뮤지컬뿐 아니라 소극장 문화를 즐기는 관객들과 함께 호흡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선보일 예정이다” 라고 전했다.

대관 작품인 뮤지컬 <정글라이프>의 공연이 끝난 후에는 현재 준비 중인 고스트컴퍼니의 신작이 올라갈 예정이라고도 귀띔했다. 

총 2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고스트씨어터’는 관객들에게 공연에 대한 더 많은 정보와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극장 곳곳에 게시판을 신설하고, 가장 많은 불편을 느낄 수 있는 화장실을 비롯한 시설물을 보수하는 등 편리성을 높이는데 각별히 신경 썼다는 후문이다. 

고스트씨어터는 8월 10일부터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한편, 고스트씨어터 유환웅 대표는 “건강한 문화 컨텐츠를 개발하고 관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아지트로 만들고 싶습니다”며 각오를 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