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유통, 올해 상반기 ‘전사적 안전의식 고취·안전활동 강화’ 활동 펼쳐
코레일유통, 올해 상반기 ‘전사적 안전의식 고취·안전활동 강화’ 활동 펼쳐
  • 강영훈 기자
  • 승인 2024.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강영훈 기자]

응급처치교육 사진 © 코레일유통
응급처치교육 사진 © 코레일유통

모빌리티 서비스 리딩 기업 코레일유통은 10일 2024년도 상반기 전사적 안전의식 고취 및 안전활동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우선 올 4월 전문 보안 서비스 기업인 SK쉴더스와 철도역 국민안심편의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전국 직영편의점 11개소에 CCTV・비상벨 등 보안시스템을 설치 완료해 운영을 시작하는 등 철도이용객 안전확보를 위한 체계를 마련했다.

올 5월에는 영등포소방서와 함께 화재 발생 시 비상상황 대처 훈련이 이뤄졌다.

올 4월부터 5월까지 두 달 간 철도역사 매장 근무자 응급조치 역량 강화를 위해 대한심폐소생협회에서 9곳 지역본부를 대상으로 응급처치 순회교육을 진행, 총 178명의 직원이 해당 교육을 이수했다.

또 정부부처와 협업해 역사 내 영상광고매체를 활용한 안전공익영상 송출도 전개하고 있다. 올 6월부터 올해 말까지 국민과 철도이용객을 대상으로 총 6개 역, 14개 영상광고매체를 이용해 재난 안전관리 및 안전의식 제고 2개의 안전테마로 구성된 공익영상을 전달하고 있다.

아울러 지난 2021년부터 도입한 ‘안전점검의 날’ 매월 안전테마를 정해 임직원 대상으로 공유하며 안전문화를 확산시키는데 일조하고 있다.

7월은 ‘안전문화 강조의 달’로 지정하고 다양한 안전보건활동의 연계 추진을 통해 직원 안전인식을 공고히 할 방침이다.

전사적 안전문화 강조의 달은 전 직원을 대상으로 아차사고 사례공모, 산업안전 퀴즈, 안전보건 특별제안, 위험성평가 우수소속 및 수급업체 선정을 각각 추진할 계획이다.

코레일유통 관계자는 “중대재해 및 재난상황 발생 시 효율적 대처를 위해 하반기에는 폭발 및 건물붕괴 사고발생에 대한 피난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철도 이용객과 근무자들의 안전을 최우선 경영가치로 삼고, 안전경영을 직접 실천해나가는 기관이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