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국세 관세 과태료 내기’ 서비스 선봬
토스뱅크, ‘국세 관세 과태료 내기’ 서비스 선봬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4.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허홍국 기자]

‘국세 관세 과태료 내기’ 서비스 이미지 © 토스뱅크
‘국세 관세 과태료 내기’ 서비스 이미지 © 토스뱅크

토스뱅크는 ‘국세 관세 과태료 내기'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토스 앱 내에서 관세, 종합소득세, 부가가치세 등 국세와 경찰청범칙금, 과태료, 특허 수수료 등 국고금 고지서를 한번에 조회하고 즉시 납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국세 관세 관태료 내기는 토스 앱 전체 탭서 찾을 수 있고 서비스 첫 화면을 통해 납부 대상인 세금을 곧바로 확인이 가능하다. 또 자신의 계좌를 통해 즉시 납부도 할 수 있다.

이 모든 과정은 약 1분 내에 가능할 정도로 손쉽게 이뤄지며 고객들은 납부 후 납부 일자와 세금 세부 항목 등 상세 내역도 언제든 조회할 수 있다.

토스뱅크는 이르면 올 연말까지 고객들의 수요가 높은 서비스를 중심으로 확장할 계획이다. 대상은 전기요금, 가스비, 통신비 등 일반지로요금과 재산세 주민세 자동차세 등 지방세가 대상이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국세 관세 과태료내기 서비스는 그동안 고객들이 원했던 국고금 납부를 손쉽게 가능하도록 구현한 직관적인 서비스”라며 “이르면 올 연말까지 고객들의 수요가 높은 지방세, 일반지로요금 등으로 확장하되 간편함과 편리성은 그대로 유지하며 서비스를 고도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앱 대신 오프라인을 이용하는 고객의 경우 타행 ATM을 통해 토스뱅크 체크카드로도 납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