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8월까지 ‘트래블로그’ 환전 통화 58종으로 확대
하나카드, 8월까지 ‘트래블로그’ 환전 통화 58종으로 확대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4.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허홍국 기자]

‘트래블로그’ 환전 58종 확대 이미지 © 하나카드
‘트래블로그’ 환전 58종 확대 이미지 © 하나카드

하나카드는 오는 8월까지 ‘트래블로그’ 환전 가능 통화를 58종까지 확대한다고 24일 밝혔다.

트래블로그는 24시간 365일 모바일 환전으로 해외여행 경험을 획기적으로 바꾸고 있는 하나금융그룹의 대표 해외여행 서비스다.

이 해외여행 서비스는 올해 2월 하나은행 전 영업점서 신청 즉시 바로 발급을 시작으로 지난 4월 41종 통화 확대, 오픈 뱅킹, 통화별 한도 300만 원 확대, 외화 무료송금 등 올해 들어서도 쉬지 않고 혁신하고 있다.

트래블로그는 출시 초 ‘무료 환전’이라는 화두를 제시하며 해외여행 업계 ‘퍼스트 펭귄’으로 최근 타사 유사 서비스가 출시되는 와중에도 차별화된 혜택과 편리성으로 상승세를 이어가는 중이다.

트래블로그 환전 가능 통화가 오는 8월까지 58종까지 확대된다. 통화 확대는 총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우선 다음달 25일 콜롬비아, 칠레, 카자흐스탄 등 12종이 늘어나 53종으로 확대되고 올 8월 중 알제리, 에티오피아 등을 포함한 5종을 더해 총 58종으로 늘어날 예정이다.

이는 지난 4월 41종으로 확대된 후 4개월 만에 17종 통화가 증가하는 것으로, 기존 타 서비스가 갖고 있던 최대 환전 가능 통화를 뛰어넘어 압도적 1위에 오르게 된다.

아울러 해외여행 성수기를 맞아 오는 7월 22일부터 트래블로그 대한항공 마일리지 카드 2종(SKYPASS, PRESTIGE)을 선보일 예정이다.

해외여행 1등 카드사인 하나카드가 대한항공과 손잡고 출시하는 마일리지 카드 2종은 프로 해외 여행러에게 또 하나의 선택지를 제시할 전망이다.

디자인도 기존 트래블로그 카드 2종인 스탬프형과 여권형의 정체성을 유지하면서 프리미엄 소재를 더해 업그레이드 될 예정이다.

대한항공 트래블로그 마일리지 카드 이미지 © 하나카드
대한항공 트래블로그 마일리지 카드 이미지 © 하나카드

하나카드는 이달 22일부터 내달 21일까지 이 트래블로그 카드 출시를 기다리는 손님을 위해 하나머니 앱서 사전예약 이벤트를 진행한다. 기간 내 이벤트 페이지서 사전예약을 응모한 손님이라면 모두에게 하나머니를 제공한다.

또 사전예약 응모 후 다음달 22일부터 8월 21일까지 트래블로그 마일리지 카드 2종 중 1종 이상 발급받는 손님 가운데 선착순 1만 명에게는 인천공항에서 이용 가능한 '다이닝쿠폰+커피쿠폰'이 추가 제공된다. 자세한 내용은 하나머니 앱이나 하나pay 앱서 확인하면 된다.

아울러 트래블로그 환전액도 2조원을 돌파했다. 환전액은 최근 서비스 가입자수 500만 명을 넘기며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 환전액 1조 원 달성에 18개월이 소요됐던 것과는 달리 불과 6개월 만에 환전액 2조 원을 넘어서 새 역사를 써내려가고 있다. 환전액은 곧 다가올 여름 여행 성수기와 최근 엔화 약세에 맞물려 가파르게 늘어날 전망이다.

또 하나카드는 올 4월 트래블로그의 연결 계좌를 전 은행으로 확대했다. 이전까지는 하나은행, 하나증권, 하나저축은행 등 하나금융그룹 관계사 계좌 등록만 가능했지만 현재 토스, 카카오, 신한, KB국민 등 내가 쓰는 은행 계좌 그대로 이용이 가능하다.

‘오픈뱅킹’에 이후 손님 반응도 심상치 않다. 대출이나 급여 등 계좌 이동이 쉽지 않은 손님들의 문의와 가입이 급격히 늘고 있고 타행 계좌 연결이 매월 증가하는 등 고무적인 결과가 나오고 있다.

타행 계좌로 트래블로그를 이용하는 손님도 무료환전, 해외이용수수료 무료, 해외ATM출금 수수료 무료 등 동일한 혜택 그대로 받을 수 있다.

이석 전무(디지털글로벌그룹)는 “트래블로그는 손님 불편사항 및 경험 개선을 위해 구성원 모두가 매주 모니터링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손님 중심의 차별화된 서비스로 ‘환전은 하나금융! 해외여행은 트래블로그!’ 브랜드로 인지도를 제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