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동참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동참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4.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허홍국 기자]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이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이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는 지난 12일 정기환 회장이 ‘바이바이 플라스틱(Bye Bye Plastic)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는 불필요한 플라스틱 사용은 줄이고 착한 소비를 실천하자는 범국민 캠페인으로, 지난해 8월 한화진 환경부 장관이 첫 주자로 시작된 후 이어져 오고 있다.

이 캠페인은 각 참여자가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을 약속하면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해당 메시지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한국마사회 정 회장은 한국농어촌공사 이병호 사장의 추천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

정 회장은 플라스틱과 작별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플라스틱 안녕’이라는 문구와 촬영된 사진을 SNS에 게재하며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에 임직원과 국민들이 동참해 달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다음 챌린지 주자로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과 서울마주협회 조용학 회장을 추천했다.

한국마사회는 그간 자원순환 활성화를 위해 불용자산의 자원순환 프로세스 정비, 플라스틱 수거 키오스크 설치, 지역주민 등이 참여하는 폐가전 수거 캠페인 시행 등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근에는 이달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경마공원 내 케나프를 식재해 탄소흡수 기능을 강화하는 ‘심어서 감탄해!’ 캠페인을 시행한 바 있다.

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합동으로 플로깅 환경정화 봉사에 나서는 등 환경 보호를 위한 다양한 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한국마사회 정 회장은 “한국마사회가 주도적으로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등을 통해 자원순환을 실천하고 경마고객과 말산업 이해관계자들이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홍보하여 말산업 분야에 자원순환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