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우원식 국회의장 ‘사퇴 촉구 결의안’ 발의
국민의힘, 우원식 국회의장 ‘사퇴 촉구 결의안’ 발의
  • 강영훈 기자
  • 승인 2024.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강영훈 기자]

배준영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가 11일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우원식 국회의장 사퇴촉구 결의안’을 낭독하고 있다. © 뉴시스
배준영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가 11일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우원식 국회의장 사퇴촉구 결의안’을 낭독하고 있다. © 뉴시스

국민의힘이 11일 전날 국회 본회의에서 11곳 상임위원장을 선발한 것을 두고 우원식 국회의장에 대한 사퇴 촉구 결의안을 발의했다.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날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전날 늦게 까지 토론한 끝에 우 의장에 사퇴 촉구 결의안을 준비했다”며 “국회법 10조서 정한 의장의 직무를 성실히 수행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우 의장 사퇴 촉구 결의안은 의원총회에서 만장일치로 결의된 뒤 국회 의안과에 제출됐다.

상임위원장 임의 배정이 국회의장으로서 중립적이지 않았다는 게 국민의힘 측 입장이다.

국민의힘은 이날 우 의장 사퇴 촉구 결의안에서 “편파적 의사진행과 의사일정 작성으로 중립 의무를 어겼으며 나아가 강제적으로 국회의원을 상임위에 배정하는 등 일반 국회의원의 표결심의권을 심대하게 침해하는 등 중대 위법한 권한 남용으로 국회법 및 헌법에 보장된 의회 민주주의를 심각하게 훼손했다”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