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청년 학자금대출 캐시백’ 2만명 모집
우리은행, ‘청년 학자금대출 캐시백’ 2만명 모집
  • 강영훈 기자
  • 승인 2024.0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증권신문_강영훈 기자]

우리은행 본점 전경 © 우리은행
우리은행 본점 전경 © 우리은행

우리은행은 2차 ‘청년 학자금대출 캐시백’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청년 학자금대출 캐시백은 한국장학재단의 적극적인 협조로 우리은행이 금융권 단독으로 진행하는 민생금융지원 자율프로그램이다.

이 자율프로그램은 취업난, 고물가, 고금리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연체 없이 꾸준하게 학자금대출 원리금을 상환해온 청년들에게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는 상생금융 프로그램이다.

우리은행은 학자금대출을 보유 중인 청년 8만 명에게 1인당 최대 30만 원, 총 240억 원을 되돌려준다.

앞서 올해 3월 한 달간 1차 모집을 통해 우리은행에 거래가 있는 4만 명과 기존 거래가 없는 2만 명 모집을 완료했고 이번 2차 모집을 통해 우리은행 거래가 없는 2만 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2차 모집은 이달 10일부터 오는 7월 31일까지 우리WON뱅킹과 한국장학재단 App 또는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이번 모집은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1차 모집일인 3월 25일 이전 우리은행 입출금계좌가 없었던 고객이 대상이다. 모집 마감일 기준 한국장학재단 학자금대출 잔액을 보유하고 연체 없이 성실하게 상환해 온 청년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은 한국장학재단과 학자금대출 원금 보유, 연체 발생, 타 금융사 원금지원 여부 등을 확인해 개인별 캐시백 금액을 통지할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학자금대출 상환지원 캐시백을 통해 청년들의 실질적인 금융지원에 대한 니즈를 확인했다”며 “2차 모집을 통해 우리은행 상생금융 지원목표를 완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