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빨래' 뉴캐스트 합류 29차 프로덕션 공개... 내달 7일 개막
뮤지컬 '빨래' 뉴캐스트 합류 29차 프로덕션 공개... 내달 7일 개막
  • 조나단 기자
  • 승인 2024.0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씨에이치수박

[한국증권_조나단 기자] 뮤지컬 <빨래>가 29차 프로덕션의 개막 소식과 함께 캐스팅을 공개했다.

금번 29차 프로덕션에는 1,000여명의 지원자가 몰렸으며, 공개 오디션의 치열한 경쟁을 뚫은 신예 배우가 대거 합류하여 기대를 모으고 있다.

뮤지컬 <빨래>는 꿈을 이루기 위해 서울로 상경한 주인공 ‘나영’과 몽골 출신 이주노동자 ‘솔롱고’를 중심으로 서울에서 살아가는 소시민들의 고단한 삶과 연대를 그린다. 2005년 초연 이후 19년 간 오픈런으로 공연되며 100만 관객의 마음을 울린 대학로 대표 스테디셀러 작품이다. 지난 3월에는 누적 6,000회 공연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하며 대한민국 창작 뮤지컬의 저력을 보여주었다.

금번 29차 프로덕션에는 씩씩하고 당찬 주인공 ‘나영’ 역에 서은지·김도원이, 꿈을 이루기 위해 서울에 온 몽골 청년 ‘솔롱고’ 역에 노희찬·강기헌·류석호가, 깐깐한 듯 하지만 따뜻하게 이웃을 보듬어주는 집주인 ‘주인할매’ 역은 최정화·조영임·이새롬이 캐스팅 됐다.

강한 생활력으로 온 동네를 떠들썩하게 만드는 애교쟁이 ‘희정엄마’ 역은 백지예·김은지·허다영이 연기한다. ‘희정엄마’의 마음을 사로잡은 로맨티스트 애인 ‘구씨’ 역에는 한우열·이강혁·김학규, 직원들의 만년 술안주인 제일서점 사장 ‘빵’ 역으로는 심우성·박준성·강인영이 출연한다. ‘솔롱고’의 룸메이트이자 재간둥이 필리핀 청년 ‘마이클’ 역은 박존정민·최유하, 톡톡 튀는 발랄함으로 무장한 ‘제일서점직원’ 역은 이가연·김정윤·최현희가 맡는다.

모든 배역에 새롭게 합류한 캐스트가 있는 만큼, 뮤지컬 <빨래>에는 새로운 바람이 불 것으로 예고된다. 

제작사 씨에이치수박은 “29차 프로덕션을 통해 ‘우리’의 의미를 되짚고 서로를 ‘위로’할 수 있는 공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자 한다. 창작진과의 협의를 통해 14세 이상 관람가였던 연령가를 일부 수정하고, 다양성과 접근성의 측면에서 많은 시도를 할 예정이다. ‘우리’와 ‘위로’라는 키워드를 통해 공연을 만드는 사람들과 관람하는 사람들 모두가 하나되기를 바란다”는 포부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