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에어컨 성수기 맞아 ‘고객 편의성 역량’ 강화
삼성, 에어컨 성수기 맞아 ‘고객 편의성 역량’ 강화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4.0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풍에어컨 전문 매니저 운영하고 에어컨 설치팀 대상 교육・안전사고 예방활동 실시
기술강사, 사무직 등 대상 에어컨 기술 역량 교육하고 ‘수리 안전 보조 인력’도 확대

[한국증권신문_허홍국 기자]

삼성전자서비스·삼성전자판매·삼성전자로지텍 직원들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서 여름 에어컨 성수기를 맞아 고객 편의성 향상을 위한 역량 강화를 다짐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서비스·삼성전자판매·삼성전자로지텍 직원들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서 여름 에어컨 성수기를 맞아 고객 편의성 향상을 위한 역량 강화를 다짐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삼성전자판매・삼성전자로지텍・삼성전자서비스 등 삼성 4사는 여름 에어컨 성수기를 맞아 판매·배송·서비스에 이르는 전 과정서 고객 편의성을 위한 역량 강화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우선 삼성스토어에서는 시스템, 홈멀티, 창문형 에어컨 등 다양한 유형 무풍에어컨을 설명할 수 있는 전문 매니저를 운영한다.

전문 매니저는 1대1 상담을 통해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맞춤형 제품을 추천할 예정이다.

특히 ‘2024년형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신제품은 냉방모드 외에도 음성인식, 부재 절전, 부재 건조 등 AI 기능을 직접 경험할 수 있다.

모바일 위치를 기반으로 사용자가 집에 도착하기 전에 AI 쾌적 모드를 작동해 실내를 쾌적하게 만들어주는 ‘웰컴 에어 케어’ 기능도 체험이 가능하다.

에어컨 배송도 고객이 에어컨 주문을 하면 바로 다음날 설치할 수 있도록 준비를 강화하고 있다.

삼성전자로지텍은 전국에 구축된 22개 실습장서 실제 제품 활용한 제품설치 교육을 통해 숙련도를 높였고, 현장서 제품 사용 설명과 고객 질문에 보다 친절하게 응대하기 위한 교육도 진행한다.

또 에어컨 설치 작업자 안전을 위해 안전장비 착용을 의무화하고 안전지원단을 통해 모니터링 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활동도 펼친다.

삼성전자서비스 엔지니어가 여름을 대비해 다중이용시설인 유치원서 에어컨을 점검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서비스 엔지니어가 여름을 대비해 다중이용시설인 유치원서 에어컨을 점검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서비스는 전문 서비스 엔지니어 이외도 기술강사, 사무직 등 가용 가능한 인력을 대상으로 에어컨 기술 역량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 이수 인력은 에어컨 서비스 신청이 가장 많은 6~8월에 투입될 예정이며 지난해 보다 20% 이상 많은 인력을 고객 응대에 활용할 계획이다.

또 서비스 엔지니어들 작업 안전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높이기 위해 ‘수리 안전 보조 인력’도 지난해 대비 2배 이상 확대할 예정이다.

삼성전자서비스 엔지니어가 여름을 대비해 다중이용시설인 병원서 에어컨을 점검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서비스 엔지니어가 여름을 대비해 다중이용시설인 병원서 에어컨을 점검하고 있다. ⓒ 삼성전자

수리 안전 보조 인력은 엔지니어와 동행해 서비스 현장서 작업 안전성 확보, 수리 작업 보조 등 역할을 맡는다.

그 이외도 고객 가정에 서비스 엔지니어가 방문하지 않고 원격으로 제품을 점검 받아 문제를 해결하는 에어컨 원격 상담 서비스도 확대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누적 판매 1000만대를 돌파한 무풍에어컨이 2024년형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갤러리 출시 후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다가오는 여름을 맞아 고객들이 에어컨 구입을 고민하며 매장에 방문하는 순간부터 제품을 배송 받고 사용하면서 수리·점검 등 서비스가 필요한 상황까지 모든 과정서 더 편하고 빠르게 사용하실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스토어에서는 오는 31일까지 에어컨을 구매하면 최대 100만 포인트 지급하는 미리 장만 혜택, 제품 반납 없이 추가 20만 포인트 제공 보상 혜택, 무풍에어컨 1등급 행사모델 구매 시 삼성케어플러스 세척 서비스 무상 제공 케어 혜택, 가정용 시스템에어컨 추가 설치비 50% 할인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